블랑팡과 바이오픽셀: 해양의 심장을 보존하다

1953년 최초의 모던 다이버 워치인 피프티 패덤즈의 탄생 이후 블랑팡은 해양의 발견과 보호를 우선 순위로 생각해왔다. 이러한 헌신의 일환으로 매뉴팩처가 바이오픽셀 오션 재단(Biopixel Oceans Foundation)과 바이오픽셀사(Biopixel Company)와의 새로운 파트너십을 발표한다. 이 협업의 목적은 과학 연구를 지원하고, 혁신적인 복원 해결책을 제안하는 동시에 자연의 보석 중 하나인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Great Barrier Reef)의 보존 필요성에 대한 대중의 인지도를 높이는 것이다.

블랑팡은 바이오픽셀의 활동을 가지 측면에서 지원한다. 하나는 특정한 생물 종에 대해 많이 배우고 보존 결정에 영향을 끼칠 있는 해양 메가파우나에 관한 과학 연구, 하나는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를 보호하고 구해내기 위해 자신의 삶을 바치는 인물들에게 초점을 맞춘 일련의 영상 제작이다.

측면의 프로젝트는 바이오픽셀과 블랑팡, 호주 당국과 대학, 현지 공동체들 간의 긴밀한 협업에서부터 파생한다. 여기에는 수백 동안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와 깊은 문화적 관계를 유지해온 전통 토착도 포함되어 있다.  

링크:  https://www.blancpain-ocean-commitment.com/biopixel-great-barrier-reef

Blancpain and Biopixel: preserving the heart of the ocean
Blancpain and Biopixel: preserving the heart of the ocean
Blancpain and Biopixel: preserving the heart of the ocean
Back to top